신한금융투자, 하반기 조직개편·인사 단행

[세계비즈=주형연 기자] 신한금융투자가 하반기 조직개편 및 정기인사를 단행했다고 2일 밝혔다.

 

신한금투는 기존 106개 부서 및 팀에서 기존에 비슷한 업무를 수행하던 조직을 기능별로 통합해 91개로 재구성했다. 주요 현안에 대한 신속한 의사결정 및 업무실행을 위해 애자일(Agile) 조직도 도입했다. 애자일 조직은 기획인력과 개발인력이 소규모 혁신그룹으로 구성돼 빠른 의사결정과 민첩한 시스템 구현하는 조직 형태다.

 

또 금융소비자 보호 강화를 위해 상품공급 부서를 IPS본부 한 곳에 편제해 상품공급체계를 일원화하고 상품감리기능을 강화했다. 출시예정상품과 자산운용사 심사기능을 상품심사감리부에 부여했고 상품의 사후관리 기능을 강화했다. 헤지펀드운용부, 신탁부, 랩운용부를 IPS본부로 편제해 IPS본부가 펀드, 신탁, 랩 등 주요 금융상품 공급의 콘트롤 타워 역할을 수행하며 엄격한 상품관리 체계를 구축한다.

 

디지털 부문은 증권업 디지털 패러다임 전환에 대응하고 디지털 경쟁력을 높이는 데 집중했다. 회사의 디지털 전략을 기획하고 추진하는 디지털사업추진부와 DT추진팀을 디지털사업부로 통합하고 전사적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추진을 강화했다. HTS, MTS 등 채널 개발 업무를 수행하던 디지털개발부를 디지털사업본부로 이동해 플랫폼 개발과 혁신을 가속화할 예정이다.

 

다음은 인사 내용.

 

<신임>

 

◇본부장직무대행

▲호남충청영업본부 임혁 ▲전략기획본부 한일현

 

◇부서장

▲기관금융영업부 이승원 ▲채권영업부 김진오

 

<전보>

 

◇부사장

▲리테일그룹 이선훈

 

◇부서장

▲법인금융영업부 진상덕 ▲신한금융투자 인도네시아 이용훈 ▲파생영업부 박영민 ▲FICC상품부 최인석


jhy@segye.com

ⓒ 세계비즈 & segyebiz.com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