하나은행, ‘얼굴인증 기반 서비스를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’ 업무협약

지난 20일 오후 서울 중구 을지로 본점에서 하나은행, ㈜메사쿠어컴퍼니, ㈜슈프리마, ㈜시큐센 간 진행된 ‘얼굴인증 기반 서비스를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 업무협약’에서 참석자들이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. 하나은행 제공

 

[세계비즈=오현승 기자] 하나은행은 지난 20일 ㈜메사쿠어컴퍼니, ㈜슈프리마, ㈜시큐센과 ‘얼굴인증 기반 서비스를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 업무협약’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.

 

이번 협약은 하나은행과 파트너사가 얼굴인증 기술 및 관련 인프라를 활용해 온라인에서만 주로 이용하던 인증 서비스를 오프라인에서 활용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함이다.

 

하나은행은 바이오 인증 인프라를 보유한 파트너사들의 축적된 역량을 바탕으로 얼굴인증 기술을 활용한 신규 서비스 개발 및 기술적 협업과 얼굴인증 기술을 활용한 서비스 마케팅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키로 했다.

 

하나은행 관계자는 “이 시스템이 구축되면 하나은행에 등록된 얼굴인증 정보를 통해 오프라인에서도 출입, 무인결제 등 다양한 이용자 관리 서비스가 한꺼번에 가능해질 것”이라며 “이용자는 단 한번의 얼굴인증을 통해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어 앞으로 얼굴인증 서비스가 언제 어디서나 이용할 수 있는 바이오 패스가 될 것”이라고 밝혔다.

 

이번 협약에 참여한 ㈜메사쿠어컴퍼니는 하나은행에서 전략적 투자 중인 업계 최고 수준의 얼굴인식 기술 보유 회사이며, ㈜슈프리마는 코스닥상장기업으로 바이오 인식 원천 기술을 보유한 통합보안 전문기업이다. ㈜시큐센은 IT서비스 기업 아이티센그룹 계열사로 바이오 인증 전자서명 기술 전문기업이며, 금융결제원 기술지원 사업자이다.

 

하나은행은 지난 2020년 8월에 모바일앱 ‘하나원큐’에서 은행권 최초로 ‘얼굴인증 서비스’를 도입했다. 이 은행은 이번 협약에 참여한 3개사와 함께 국내 편의점의 무인 출입 시스템과 아이티센그룹의 얼굴인증 기반 출입 시스템 개발을 추진할 예정이다.

hsoh@segye.com

ⓒ 세계비즈 & segyebiz.com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