효성, 마포구 취약계층 학생에 장학금 2천만원 전달

지난 10일 서울 마포구 마포중앙도서관내 마포육성장학재단 사무실에서 마포구 취약계층 학생들을 위한 장학금 전달식이 진행됐다. 왼쪽부터 유동균 마포구청장, 박홍섭 (재)마포인재육성장학재단 이사장, 이정원 효성 전무. 사진=효성

[세계비즈=김진희 기자] 효성이 지난 10일 (재)마포인재육성장학재단에 장학금 2000만원을 전달했다고 13일 밝혔다. 이번에 전달된 ‘마포구 희망나눔 장학금’은 마포구내 취약계층 중·고등학생 20명에게 수여된다.

 

해당 장학금은 마포구 내 성적우수자와 취약계층, 특기장학생 등을 선발해 지급된다. 효성은 2015년부터 지금까지 마포구 희망나눔 장학금으로 총 1억 2000만원을 후원했으며, 120명의 학생에게 전달됐다.

 

박홍섭 마포인재육성장학재단의 이사장은 “효성이 지역나눔의 일환으로 6년째 장학금을 후원해주심에 큰 책임감을 느낀다”며 “효성의 후원금을 소외된 학생들에게 잘 전달해 경제적 어려움을 이유로 학업의 끈을 놓지 않게끔 가까이에서 도와주겠다”고 말했다.

 

purple@segye.com

ⓒ 세계비즈 & segyebiz.com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