SC제일은행, 1천억 한도 ‘친환경비움예금’ 판매…금리 연 3.31%

SC제일은행 제공

 

[세계비즈=오현승 기자] SC제일은행이 지속가능 금융 상품인 ‘SC제일 친환경비움예금(친환경비움예금)’을 오는 25일부터 판매한다.

 

12개월 만기 정기예금 상품으로 기본금리는 연 3.28%(세전 기준)다. 여기에 출시 기념 우대금리 0.03%포인트를 더해 별도의 조건없이 연 3.31%의 금리를 제공한다. 전국의 SC제일은행 영업점과 모바일뱅킹 앱에서 가입할 수 있고, 계좌당 가입금액은 100만원에서 최대 5억원까지다. 판매한도 1000억원이 소진되면 판매는 조기 종료될 수 있다.

 

친환경비움예금은 상품 가입을 통해 조성된 자금을 SC제일은행의 모기업인 스탠다드차타드(SC)그룹의 ‘녹색 및 지속가능상품 체계’에 따라 녹색금융, 지속가능한 사회기반시설 프로젝트, 마이크로파이낸스, 중소기업금융 등의 ESG금융 활동에 쓰인다. SC그룹은 환경보호 및 사회공헌 등을 통해 브랜드 약속인 ‘히어 포 굿(here for good)’을 실천하는 다방면의 활동을 펼쳐왔으며 ESG 예금, 프로젝트파이낸싱, 채권 발행, 파생상품 거래, 무역금융 등 다양하고 혁신적인 ESG 관련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소개했다.

 

박종관 SC제일은행 담보여신수신상품부문장은 “친환경비움예금 가입은 정기예금의 높은 금리 혜택을 누리는 동시에 환경과 사회를 생각하는 비움도 실천할 수 있는 기회”라면서 “향후 환경의 날이나 지구의 날 등에도 특별금리 이벤트를 마련해 자연과 환경에 대한 관심을 환기시키고 경쟁력 있는 금리 혜택도 제공할 예정”이라고 말했다.

hsoh@segye.com

ⓒ 세계비즈 & segyebiz.com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